코인베이스, 증권사 인수 승인 받아…증권형 토큰 상장 가능성↑

0
<출처 = blog.coinbase.com>

미국 최대 가상통화 거래소인 코인베이스가 ‘증권’으로 간주되는 디지털 코인들을 상장할 수 가능성이 열렸다.

16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코인베이스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와 금융산업규제협회(FINRA)로부터 증권 거래 업체 인수를 승인받았다. 코인베이스는 키스톤 캐피털(Keystone Capital), 베노베이트 마켓플레이스(Venovate Marketplace), 디지털 웰스 LLC(Digital Wealth LLC) 등 증권 거래 업체들의 인수를 승인받았다. 이로써 코인베이스는 증권형 토큰을 제공할 수 있는 가능성이 열렸으며 앞으로 금융 당국의 정식 규제를 받게 된다.

금융 상품 관련 서비스도 확대할 수 있다. 코인베이스는 증권중개, 대체거래시스템, 투자 자문업 등을 운영할 수 있다. 대체거래시스템은 정규 거래소 이외의 여러 형태의 증권 거래 시장을 말한다.

이 소식에 블룸버그는 “당국 규제를 받는 코인베이스는 앞으로 수십억 달러 규모의 토큰들을 다루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미국과 중국 등이 강한 규제에 나서고 있지만 2018년 기준 관련 기업들이 ICO를 통해 끌어모은 자금 규모가 120억 달러를 넘었다. 이에 대해 앞서 SEC는 “대부분 코인들이 증권형”이라며 “코인 발행 업체들과 거래를 처리하는 플랫폼 업체들도 연방법에 따라 등록하고 이를 따라야 한다”고 밝혔다.

코인베이스의 다음 계획은 새 자회사들과의 통합이다. 코인베이스 측은 “직원들이 필수 라이센스를 보유하고 있는지 확인하고 어떻게 데이터를 보고해야 하는지 등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아직 통합 관련 정확한 일정 계획은 밝히지 않았다.

서클 또한 증권형 토큰을 거래를 허용하고자, 코인베이스처럼 증권중개사 등록 허가를 기다리고 있다. 나아가 서클은 고객들에게 더 많은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은행업 라이선스 취득도 시도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