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권, 블록체인 인증 플랫폼 ‘뱅크사인’ 가동

1
은행연합회는 27일 블록체인기반의 은행공동인증서비스 '뱅크사인' 오픈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뱅크사인 이용방법을 직접 시연했다.

은행권이 공인인증서를 대체할 블록체인 기반의 새로운 인증 서비스를 출시했다. 이를 통해 다자간 금융 거래에서의 블록체인 기술 도입에도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블록체인은 중앙집중기관 없이 시스템 참가자들이 공동으로 거래정보를 기록, 검증, 보관함으로써 거래정보의 신뢰성을 확보하도록 설계된 분산장부 기술이다.

27일 은행연합회는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관에서 은행연합회장, 사원은행장, 삼성 SDS 대표이사, 금융보안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블록체인 기반 은행공동인증서비스 ‘뱅크사인(BankSign)’ 오픈 기념식 및 시연회를 가졌다.

은행연합회는 정부의 블록체인 활성화 정책에 부응하고, 블록체인 기술의 금융시스템 적용을 위해 2016년 11월부터 은행연합회 및 18개 사원은행을 대상으로 ‘은행권 블록체인 컨소시엄’을 구성, 블록체인 플랫폼 구축을 추진해 왔다.

뱅크사인의 주요 특징으로는 ▲블록체인의 특성인 분산저장으로 인증서 위변조 방지 ▲스마트폰 안전영역에서 개인키 보관 ▲1인 1단발기 1인증서 정책으로 무단 복제 방지 ▲인증서 유효기간 3년 ▲간편비밀번호, 지문, 패턴 등 인증수단 제공 ▲휴대폰 본인확인 만으로 타행 이용절차 간소화 등이 있다.

이번 은행연합회 시스템 구축을 전담한 삼성SDS 김영권 디지털금융전략팀장은 블록체인의 특성을 살리기 위해 블록체인 노드를 각 은행에 구축했고, 천재지변 등 긴급상황에 대처할 수 있도록 시스템 이중화 및 재해복구 센터를 설치, 통신구간 암호화 및 데이터 이중암호화 등 보안기술을 중첩 적용해 보안성을 확충했다고 설명했다.

성SDS 김영권 디지털금융전략팀장이 뱅크사인의 주요 특징에 대해 소개하고 있다.

보안성과 함께 고객 편의성도 높아졌다. 뱅크사인 이용신청은 뱅크사인 서비스 참여 은행의 스마트폰 앱을 통해 할 수 있으며, 대면 발급 절차는 없다.

특히 참가은행들이 표준화된 발급 절차와 간단한 가입 절차를 동일하게 제공하고 있어, 한 은행에서 이용신청을 하면 인증서 발급 정보가 참가은행 전체에 전파돼 휴대폰 본인 확인만으로 다른 은행에서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미성년자의 경우에도 법정대리인의 동의를 거쳐 뱅크사인 이용이 가능하다.

다만, 뱅크사인 인증서는 본인 명의 스마트폰이 여러 대가 있어도 그 중 1개의 스마트폰에서만 발급받을 수 있다. 갱신 또는 재발급 절차가 없으며, 한 번 뱅크사인 인증서가 발급된 경우 향후 재발급 시 기존 인증서는 자동 폐기된다. 비밀번호 등 설정한 인증수단의 입력오류 횟수 초과 시에도 뱅크사인 인증서가 자동 폐기된다.

현재 뱅크사인은 개인만 이용할 수 있는 인증서비스로, 스마트폰 앱 인증을 통해 모바일 뱅킹과 PC 인터넷 뱅킹 모두에서 이용이 가능하다. 전산개발 일정에 따라 모바일뱅킹이 우선 오픈되며, PC 인터넷 뱅킹은 안전성 점검 등 테스트 기간을 거쳐 9월 말부터 각 은행별로 오픈된다.

은행연합회 관계자는 “뱅크사인 이용 고객의 편의성 제고를 위해, 공공기관과 유관기관 등으로 이용기관 확대를 추진하겠다”며 “뱅크사인 도입 후에도 고객은 뱅크사인과 공인인증서를 선택적으로 이용할 수 있다”고 전했다.

한편, 뱅크사인 블록체인 기술이 인증 서비스를 넘어 금융거래에도 적용될 수 있다는 예측이 나왔다.

이날 김영권 디지털금융전략팀장은 “뱅크사인의 인증서 발급과 폐기에 적용되고 있는 블록체인 스마트 계약 기능은 향후 지급결제나 대출, 보험금 지급과 같은 다자간 금융거래를 자동화시킬 수 있는 블록체인의 핵심 기능으로서 역할을 하게될 것이다. 또한, 향후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고도화의 핵심 인프라로도 작용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은행연합회는 27일 블록체인기반의 은행공동인증서비스 ‘뱅크사인’ 오픈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사진은 아랫줄 왼쪽부터 이동빈 수협은행장, 박종복 SC제일은행장, 이대훈 농협은행장, 홍원표 삼성SDS대표이사, 김태영 은행연합회장, 손태승 우리은행장, 위성호 신한은행장, 허인 국민은행장, 함영주 하나은행장 / 윗줄 왼쪽부터 손상호 금융연구원장, 김영기 금융보안원장, 김도진 기업은행장, 박명흠 대구은행장 직무대행, 심성훈 케이뱅크은행장, 임용택 전북은행장, 송종욱 광주은행장, 황윤철 경남은행장, 박진회 씨티은행장, 빈대인 부산은행장.

1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