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인민은행, ‘블록체인’ 무역금융 플랫폼 개발…’시험 단계’

0

중국 인민은행이 블록체인 기반 무역금융 플랫폼을 본격 도입하기 앞서 테스트에 돌입했다.

4일(현지시간) 상하이증권보는 인민은행 선전지부가 예정보다 일찍 ‘선전 만 무역 금융 블록체인 플랫폼(Bay Area Trade Finance Blockchain Platform)’의 시범 단계에 진입했다고 보도했다. 선전 만 경제 지역은 주강(Pearl River)에 따라 주요 도시들이 들어선 경제 개발 지역이자 홍콩과 마카오의 특별행정 지역이다.

이번 무역금융 프로젝트에는 인민은행의 디지털 통화 리서치 랩과 인민은행 선전 사무소가 공동으로 참여했다. 또 중국은행, 핑안은행, 스탠다드차타드 등 주요 상업 은행들도 플랫폼 개발에 함께했다. 앞으로 광둥성과 홍콩, 마카오 경제지구 등 무역금융 생태계에 이 플랫폼이 적용될 예정이다.

이 플랫폼은 분산된 네트워크를 통해 참여자들이 쉽게 데이터를 접근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은행 간 거래 효율성을 높이고, 중소기업들이 여러 금융 도구에 접근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이 플랫폼의 목표다.

실제 무역금융 플랫폼은 금융 활동을 수행하는 것뿐만 아니라 여러 금융 활동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는 시스템도 제공하고자 한다. 또 지방 규제당국이 블록체인 기반 거래와 정보들을 투명하게 관리해 리스크 통제 및 사기 예방도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