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중간선거 결과’로 베팅 플랫폼 어거(Augur)에 200만 달러 모여

0

미국 중간선거 기간 동안 이더리움 기반 분산형 애플리케이션(dApp, 디앱) 중 하나인 ‘어거(Augur)’에 200만 달러(한화 약 22억 3000만 원) 이상이 모인 것으로 알려졌다.

어거는 세상에 일어나는 모든 일에 대한 예측으로 내기를 하고 베팅액을 걸 수 있는 탈중앙화 플랫폼으로 지난 7월 메인넷을 공개한 후 ‘가장 복잡한 디앱’으로 불리며 베팅 및 이용자 수가 크게 증가한 바 있다.

7일(현지시간) 어거의 공동 창업자 제레미 가드너는 “미국 중간 선거 결과에 대한 베팅액이 초반에는 90만 달러였으나 이후 200만 달러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같은 날 디앱 실시간 정보 제공 플랫폼 댑레이더(Dapp Radar)는 지난 24시간 동안 어거의 일일 거래량이 5대 이더리움 기반 게임 거래량을 합친 것보다 많다는 분석 결과를 내놓았다. CCN 등 외신은 세계 최대 베팅 사이트 베트페어(Betfair)에 같은 주제로 모인 베팅액이 300만 달러인 것을 감안하면 디앱으로서 어거가 주목할 만한 성장을 보여주고 있다고 보도했다.